연예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박명수, ‘음원 무단 사용 논란’ 공식 사과 … “순간적인 선곡으로 실수”
 
nbs 기사입력  2017/01/18 [15:08]

개그맨 박명수가 해외 유명 DJ 하드웰의 음원 무단 사용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.

 

박명수는 17일 자신의 SNS를 통해 “일단 선곡이 잘못된 건 맞다. 대형 클럽 옥타곤에선 불법다운파일을 음질저하로 사용하지 않고 aiff파일을 대부분 사용한다”며 “순간적으로 선곡을 하다보니 실수가 있었다”고 해명했다.

 

 

이어 “앞으론 좀 더 선곡에 신경 쓰겠다. 하드웰과 원작자도 제가 정말 좋아하는 분들이다. 더 좋은 set으로 보답하겠다”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.

 

앞서 박명수는 지난 14일 한 클럽에서 디제잉 공연 중 유명 DJ 하드웰이 진행하는 팟캐스트 ‘하드웰 온에어’에서 DJ 쥬웰스&스팍스의 음원을 무단으로 사용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.[충청 박지영 기자]

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
기사입력: 2017/01/18 [15:08]  최종편집: ⓒ NBS국민방송
 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 용
최근 인기 기사